피겨 차준환, 4대륙 선수권 쇼트 개인 최고점 '97.33점' > 이슈&뉴스

스포츠중계티비ㅣ토토사이트ㅣ안전놀이터

스포츠중계티비ㅣ토토사이트ㅣ안전놀이터

스포츠중계티비ㅣ토토사이트ㅣ안전놀이터

Facebook Twitter GooglePlus NaverBand

접속자집계

오늘
83
어제
206
최대
482
전체
78,966

이슈&뉴스

피겨 차준환, 4대륙 선수권 쇼트 개인 최고점 '97.33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19-02-11 15:25 조회855회 댓글0건

본문

피겨 차준환, 4대륙 선수권 쇼트 개인 최고점 '97.33점' 15498663282367.jpg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한국 피겨 남자 싱글의 간판 차준환(휘문고)이 처음 출전한 4대륙 선수권대회 쇼트프로그램에서 개인 최고점을 경신했다. 차준환은 8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에서 열린 대회 201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선수권대회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54.52점에 예술점수(PCS) 42.81점을 합쳐 97.33점을 따냈다. 이날 차준환의 점수는 지난해 9월 열린 '2018 어텀 클래식 인터내셔널'에서 작성한 자신의 ISU 공인 쇼트프로그램 최고점(90.56점)을 무려 6.77점이나 끌어올린 신기록이다. 발레 음악인 '신데렐라'의 선율에 맞춰 쇼트프로그램 연기에 나선 차준환은 첫 점프 과제인 쿼드러플 살코(기본점 9.70점)를 깨끗하게 성공하며 기분 좋게 출발했다. 차준환은 이어진 트리플 러츠-트리플 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도 안전하게 착지한 뒤 플라잉 카멜 스핀에 이어 가산점 구간에서 시도한 트리플 악셀(공중 3회전반)까지 깔끔하게 처리했다. 차준환은 스텝 시퀀스 구간에서 팬들의 박수를 끌어냈고, 체인지 풋 콤비네이션 스핀으로 '클린 연기'를 마무리했다. 지난해 9월 어텀 클래식 인터내셔널에서 한국 남자 선수로는 처음으로 시니어 무대에서 '90점대' 쇼트프로그램 점수를 따냈던 차준환은 기존 개인 최고점보다 6.77점이나 높은 97.33점을 받아 메달권에 바짝 다가섰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스포츠중계티비ㅣ토토사이트ㅣ안전놀이터

스포츠중계티비ㅣ토토사이트ㅣ안전놀이터

스포츠중계티비ㅣ토토사이트ㅣ안전놀이터